페이팔은 요즘 어떻게 사업하고 있을까

(사진=중앙일보)

 

‘한국의 페이팔이 되겠습니다’

 

‘아시아의 페이팔이 되겠습니다’

 

한때 핀테크 사업을 하는 스타트업, 대기업이라면

누구나 롤모델로 ‘페이팔’ 이름을 거론하곤 했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페이팔은 세계 최대 온라인

결제 플랫폼으로 일찍 시장을 선점했고요.

 

덕분에 미국서 시장점유율 1위를 달리고 있죠.

 

(일론 머스크)

 

일론 머스크, 피터 틸 등 이 회사 출신들은

‘페이팔 마피아’라고 불리며 실리콘밸리

곳곳에서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고요.

 

일부는 페이스북 암호화폐 팀에 참여,

‘리브라 프로젝트’를 이끌기도 합니다.

 

달은 차면 기울기 마련인데요.

 

온라인 결제 플랫폼의 터줏대감인

페이팔의 입지는 굳건합니다만.

 

지난 10여년간 많은 도전에 직면하고 있습니다.

 

혁신적 아이디어로 디지털 금융의 틈새시장을

노리는 스타트업들이 꽤 늘었고요.

 

애플, 구글, 아마존 등 기술 기업도

모바일 결제수단, 실물카드까지

내세워 이 시장을 공략하고 있죠.

 

사면초가 상황입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박민영 기자

박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