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비즈니스를 시작할 때 참고할 만한 5가지 포인트

플랫폼(platform)은 원래 고전적으로

승강장을 지칭하는 말로 쓰여왔는데요.

 

승객도, 지하철도 승강장에 속하진 않지만

승강장에 모여들어 각자가 원하는 바를 얻습니다.

 

이처럼 플랫폼 비즈니스는 생산자-소비자에게

플랫폼이라는 공간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이익을 얻으려는 비즈니스라 볼 수 있습니다.

 

(참조 – 플랫폼 비즈니스란 무엇인가)

 

(사진=pixabay)

(사진=pixabay)

 

물론 기존 파이프라인* 비즈니스의 관점에서

승강장은 지하철(생산자)이 제공하는 공간이지

그 자체로 독립된 사업 주체는 아닙니다.

 

*플랫폼 비즈니스보다 사업 메커니즘이

일방향이라는 점에서 전통 비즈니스를

파이프라인(송유관)에 비유합니다.

 

기존 비즈니스에서 소비자는

생산자가 마련한 제품, 서비스를

생산자가 제공하는 공간에서 소비하는데요.

 

기본_수정

이를 가장 직관적으로 이해하기 쉬운 예는

기존의 방송국입니다.

 

방송국-TV-시청자로 구도를 단순화해 보면

(물론 최근 들어 외주제작이 많지만)

방송 콘텐츠는 대개 방송국에서 생산돼

소비자들에게 보여주는 방식을 따릅니다.

 

소비자 게시판이 있다곤 하지만

소비자들은 콘텐츠 생산에 있어

소비자 권리를 주장하는 수용자에 가깝습니다.

(파이프라인에서 소비자는 주로 소비만 합니다.)

 

생산자-소비자가 모이는 공간인 TV는

생산자가 소비자에게 제품을 선보이거나

소비자가 생산자에게 의견을 전달하는 데

매개체일 뿐 큰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uber)

(사진=uber)

 

근데 플랫폼 비즈니스에선

TV가(?)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예컨대 유튜브를 TV라고 생각해봅시다.

(생산자-유튜브-시청자)

 

유튜브는 콘텐츠를 만들지 않습니다.

승강장이 지하철을 만들지 않는 것처럼

그저 생산자와 소비자가 들어와서

콘텐츠를 주고받을 수 있는 공간입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페이스북 댓글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김지윤 기자

김지윤 기자

과학/기술을 이야기로 전달합니다. 리뷰도 하고, 공부도 하는 야매과학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