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설프게 똑똑한 사람들을 위한 제언

소설 <삼국지>의 묘미 중 하나는

다양한 인간군상을 볼 수 있다는 건데요.

 

개인적으로 흥미롭게

다가오는 인물유형이 있습니다.

 

똑똑하긴 한데 어딘가 결핍된 사람입니다.

 

(사진=KBS 신삼국지)

 

대표적으로 양수라는 인물을 들 수 있는데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21

  1. 김병훈

    잘 읽었습니다! 어설프게 똑똑한 사람들은 자기가 어설프게 똑똑한 사람이라고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문제가 생기는 것 같네요

    • 최용식 기자

      의식적으론 그렇게 생각하지만.. 또 무의식적으론 자신의 그릇을 알고 있기 때문에.. 똑똑한 사람들과 스스로를 비교하며 왠지 불안하고 지금 빨리 뭔가를 해야 한다는 조급함을 갖는 것 같습니다. ㅠㅠ

  2. 권혁준

    와….. 딱 저네요
    한줄 한줄 읽을때마다 오금이 저릴 정도로 저를 말하는거 같습니다
    그래서 인생국밥 말아먹고 있습니다 ㅜㅜ
    저장해서 두고두고 봐야할 글이네요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

안녕하세요. 최용식 기자입니다. 기업 및 산업에 대한 기사를 자주 쓰고요. 사람과 돈의 흐름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