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와 금리는 같이 움직인다고 하는데 실전에선 달라 보이는 이유

 


*이 글은 외부 필자인

오건영님의 기고입니다. 


 

수능 시험이 끝나니까

마법처럼 추워지는 날씨…

정말 수능날 추워지는 건 과학인 듯합니다.

 

어떻게 날짜도 그렇게 퍼펙트하게 잡게 되는지..

놀라울 따름이죠.

 

애니웨이…

날씨가 정말 많이 추워졌구요…

아침보다 낮 시간 날씨가 더 춥게 느껴지기도 하네요.

아무쪼록 추운 날씨에 감기 조심하시구요…

 

이제 한 달여 남은 2019년의 갈무리를

알차게 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주가와 금리의 관계를

좀 설명을 드려볼까 합니다.

 

교과서를 보면 주식과 채권은

반대로 움직인다는 얘기를 하곤 하죠.

 

잠시만요…

채권 가격은 금리와 반대로 움직입니다.

 

크음…

설명을 짧게라도

드리고 가야겠군요…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오건영

오건영

신한금융에 재직 중이고 15년 이상 매크로 금융 시장의 흐름을 공부했습니다. 금융 시장의 역사와 흐름을 읽어내는 데 관심이 매우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