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룩시드랩스
디즈니도 꽂힌 '감정인식' 기술의 현재와 미래
미드(미국 드라마)를 즐겨보는 분들이라면 이 작품이 꽤 익숙하실 겁니다. 지금으로부터 10년 전! 폭스티비서 방영한 드라마 '라이 투 미(Lie to me)'인데요. 상대방 표정, 반응을 보고 그가 거짓말을 하는지, 뭔가 숨기는지를 파악하는 게 주 내용입니다. 위 움짤서 보다시피 눈가에 주름이 약간 지고 볼이 위로 치켜 올라가며 눈 주위로 근육을 움직여야 정말 행복해서 진심으로 미소짓는 걸로 보고요. 윗쪽 눈꺼풀이 쳐지고 눈에 초점을 잃으며 입가 주변을 살짝 당겼을 때 슬프다고 해석하죠. 이처럼 사람 얼굴 표정, 언어 표현, 생체신호 등을 통해 감정을 판별하는 기술을 이른바 '감정인식' 기술이라고 하는데요. 1990년대부터 개발하던 기술로 오래되지 않았습니다만. 최근 딥러닝 기술 발전과 맞물려 고도화되고 감정을 판별하는 수단도 다양해지고 있습니다. 올해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뉴스 빅데이터 분석 사이트 빅카인즈서 얼굴인식, 감정인식을 키워드로 뉴스를 검색한 결과, 2010년 전후로 검색량이 급증했다는데요. 관련 기술 특허도 늘어나는데다, 미디어 관심도 높아지고 있죠.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IBM 등 대기업들과 스타트업들의 연구활동도 활발하고요.
요즘 무슨 무슨 회사들이 투자를 받았을까 (11월호)
매달 국내외 투자소식을 정리하고 여기에 주관적인 해석을 곁들이는 시간! “요즘 무슨 무슨 회사들이 투자를 받았을까” 11월호입니다! 2018년 11월에는 어떤 딜이 있었나 구체적으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국내편 1. 쿠팡 업종 : 전자상거래 투자자 : 소프트뱅크 비전펀드 투자금 : 2조2000억원 사이트 들어가기 (클릭해주세요) 올해 IT업계 뉴스 TOP5 안에 드는 소식이었죠. 자체 배송서비스 '로켓배송'을 선보인 후 매년 5000억원씩 적자를 냈던 쿠팡. 올해도 꾸역꾸역 활동을 이어나가는 가운데 소프트뱅크 비전펀드로부터 2조2000억원 투자유치를 이끌어내는 데 성공했습니다! 한국 전자상거래 시장이 치열하다 못해 머리 터진다고 하지만 어쨌든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고 어쨌든 쿠팡의 비즈니스 모델이 매력적이라는 판단을 내렸으리라 봅니다. 전문가들은 앞으로 쿠팡이 얼마나 파이를 가져갈 것인지 주목하고 있는데요.
VR(가상현실) 속 '진짜 감정' 분석하는 룩시드랩스 이야기
지난 30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7 VR 서밋(VR Summit)에 다녀왔습니다. 많은 업체가 VR 관련 제품을 선보였는데요. VR 시장에서 게임을 비롯한 엔터테인먼트가 주류라는 걸 직접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확실히 VR 콘텐츠가 게임장이나 놀이동산에서 주로 활용되고 있죠. 기꺼이 돈 내고 콘텐츠를 즐기러 온 사람들에게 더 적은 비용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공급자에게도 VR은 나쁘지 않은 선택입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론 한계도 분명하다고 봅니다. ‘사람들이 과연 리얼한 경험을 위해 게임을 할까?’ ‘리얼함을 원하는 사람들이 게임에서 그걸 바랄까?’ ‘웨어러블을 쓰는 순간 다른 걸 못하는 게 불편해’ ‘어지러워서 오래 할 수도 없고 고글이 좀 무거워' 이에 더해 VR 콘텐츠 공급자 입장에선 VR 체험을 위해 넓은 공간이 필요하고 체험자를 보조해주는 인력도 고려해야 하니 계산기를 두드릴 수밖에 없을 테고요. 무엇보다 VR 콘텐츠에서의 리얼함이 무엇일까에 대한 고민이 듭니다. 현실처럼 가상을 구현하면 현실감이 생기고 거기에 사람들이 매료될 줄 알았는데 VR 사용자는 좀체 늘지 않고 있습니다. 1.가상현실 속 ‘진짜 감정’의 의미 “VR 시장이 커지기 위해선 콘텐츠를 통해 감정적으로 연결해야 해요” “사람들이 VR에 대해 불편하다고 생각해도, 그런데도 VR 속으로 들어가게 만드는 동기. 감정이 연결돼 즐거웠던 체험이라 생각합니다”
김지윤
2017-07-0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