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훈련
21살에 시작해 4년만에 국가대표.. 그가 재능을 '만든' 방법
하고 싶은 일이 있다면, 그 다음 질문은 자연스럽게 '어떻게 하면 잘할까?'입니다. 당연한 말이지만, 실력을 키우려면 부단한 연습이 핵심이죠. 그런데 같은 시간을 연습해도 더 빨리 성장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 차이는 뭘까 궁금했습니다. 그래서 읽은 책. '탤런트 코드'입니다. 저자인 대니얼 코일은 '재능은 만들어지는 걸까? 그렇다면 어떻게 만들어질까?' 이 답을 찾고 싶었습니다. 전세계의 '재능의 용광로 (Talent Hotbed)'를 찾아다닙니다. 미국 전체보다 테니스 세계 랭커를 더 많이 만든 러시아의 작은 테니스 학교 스파르타크. 요요마 등 유망 음악가를 수도 없이 배출한 뉴욕의 매도마운트 음악 아카데미. 카리브 해의 작은 섬나라지만, 탁월한 야구 선수를 배출하는 큐라소. 재능있는 축구선수가 압도적으로 많은 브라질 등을 책에 소개합니다. ‘탤런트 코드’는 재능의 3요소를 제시하는데요. 그 중 하나가 ‘심층 연습(Deep Practice)’입니다. 책에선 뉴욕시립대 심리학 교수 배리 짐머만의 실험이 나옵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