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테슬라의 ‘깜짝 실적’은 어떻게 해석할 수 있을까

(출처=GIPHY)

 

테슬라의 2019년은 다이나믹(역동적)했습니다.

 

이 회사는 실적 부진의 늪에서

벗어나기 위해 올해 내내

처절하게 몸부림을 쳤는데요.

 

정초부터 정규직 7%를 줄이는 내용의

고강도 구조조정 소식을 발표한데다

오프라인 매장을 줄이고 온라인 판매

전략을 모색하는 등 비용 절감을 위해

치열하게 노력해왔습니다만-

 

결과는 올 1분기 6094억원(5억2200만달러),

2분기 1950억원(1억6700만달러)의 적자라는

초라한 성적표를 받을 따름이었습니다.

 

주가는 5~7월을 제외하면

꾸준히 내리막길을 걸었죠.

 

그러나 올해 3분기는 달랐습니다.

 

테슬라는 이번에도 어김없이 손실을 볼 거라는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을 보기 좋게 꺾었는데요.

 

(사진=테슬라)

 

허리띠를 미친듯이 졸라맨 결과,

올해 첫 분기 흑자를 달성했고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제 6회 뉴미디어 마케팅 컨퍼런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박민영 기자

박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