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득이 브라’로 6시간만에 1억 매출! ‘더잠’의 속옷시장 혁신 스토리

니플패치를 한동안 애용했었습니다.

 

그게 뭐냐고 묻는 분은 남성 독자일 확률이

고개를 끄덕이는 분들은 여성독자일 확률이

87퍼센트가 넘습니다. (근거는 1도 없습니다.)

 

니플패치가 뭐냐고요? 이겁니다.

 

 

보통 여성분들이 가슴에 브래지어 대신 이걸 붙여요.

요즘은 남성분들도 여름에 쓰시기도 하더군요.

 

왜 쓰냐고요? 브래지어가 불편하니까요!

특히 여름엔 조이고 땀 차고 자국 생기고…

너무 조이는 거 입으면 소화도 잘 안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자는 최근엔

니플패치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저기요. 잠깐만요. 너무 TMI 아닌가요?”

 

“왜 우리가 님의 …큼… 상황을 알아야 하나요?”

 

큽… 솔직히 말씀드리는 저도

100% 안 민망한 건 아니지만

꿋꿋하게 설명드리는 이유가 있습니다.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지식콘텐츠, 잘 만들고 잘 알리는 방법!"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정지혜 기자

정지혜 기자

트렌드, 커머스, 대중문화, 서비스 리뷰와 스타트업 인터뷰를 주로 담당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