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에 미치다’는 어떻게 콘텐츠 커뮤니티로 진화했을까?

 

“안녕하세요,

‘여행에 미치다’를 운영하고 있는

트래블홀릭의 대표, 조준기입니다”

 

“한 가지 질문에서부터

이야기를 시작하고 싶은데요”

 

“혹시 여행을 싫어하시는 분들이

얼마나 있을까요?

 

“나는 진짜 여행을 싫어하고

나가는 게 너무 싫다는 분이 얼마나 계실까요?

 

“아마 많지 않을 텐데요”

 

(사진=여행에 미치다)

 

“대부분은 여행 가는 걸 좋아하실 겁니다”

 

“사실 여행을 가고 싶지만,

실제론 잘 가지 못하는 게 더 문제죠”

 

“그렇다면 왜 우리는 여행을 떠나지 못할까요?

 

···

 


 

*해당 포스팅은 프리미엄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콘텐츠입니다.

 

로그인하기 (클릭해주세요)

 

*월 9900원 정기구독을 통해

아웃스탠딩과 함께 하세요!

 

결제하기 (클릭해주세요)

 

*혹시 아웃스탠딩 회원가입을 안하셨다면

회원가입 부탁드립니다. ^^ 

 

회원가입하기 (클릭해주세요) 

 

 


 

*이달 아웃스탠딩 오프라인 행사에

관심이 있다면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이제는 인재전쟁이다!"

 

행사 포스팅 (클릭해주세요)

 


*해당 기사는 유료 콘텐츠로서 무단캡쳐 및

불법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윤성원 기자

윤성원 기자

독자 여러분이 무엇을 필요로 하는지 고민하고, 그것을 찾기 위해 먼저 다가가는 기자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