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명 조사로 본 일본 소비트렌드 변화

 


*이 글은 외부 필자인

금동우님의 기고입니다. 


 

1989년 1월 8일부터 2019년 4월 30일까지,

일본 역사상 네 번째로 길었던 ‘헤이세이(平成)’ 시대가

끝나고 5월 1일부터 ‘레이와(令和)’ 시대가 열렸습니다.

 

(출처=tabizine)

 

쉽게 말해 일본은 천황이 바뀌면 연호가 바뀌는데,

125대 천황인 아키히토가 생전 퇴임을 하면서

그의 뒤를 이어 장남인 나루히토가 즉위한 것이죠.

 

이렇게 연호가 바뀐 것과 동시에 일본은 사회적으로

새로운 시대를 맞아 기대감이 고조되어 있는데요.

 

마침 지난 6월 25일 하쿠호도 생활종합연구소

(Hakuhodo Institute of Life and Living)에서 공개한,

일본 국내 15~69세 남녀 1만명을 대상으로 한

소비생활에 대한 의식조사’ 결과를 살펴보고자 합니다.

 

(출처=하쿠호도)

 

즉, 지난 30년간의 헤이세이 시대를 살아오며,

아래와 같이 4개 대분류의 총 39개 항목 중에서

1만명의 소비 의식과 활동에 크게 영향을 미친 것이

무엇인지 확인할 수 있는 자료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39개 설문항목]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금동우

금동우

한화생명 동경주재사무소장. 한화 드림플러스에서 동경센터와 드림플러스63 핀테크센터 구축 및 운영을 통해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 발굴/투자/육성을 지원해왔고, 이를 통해 한화금융계열사의 오픈 이노베이션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