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좋은 서비스는 비싸야 한다…플랫폼 택시 ‘웨이고’의 탄생

지금까지와 정말 다른

택시 서비스가 나올 수 있을까?

 

오프라인 택시 사업자와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 기업이

단순한 연결 중개를 넘어

 

대대적인 서비스 개선 및

기사들의 근무 환경 향상을

도모하는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사진=타고솔루션즈, 이하 타고)

 

20일 ‘택시 운송 가맹 사업자’인

타고 솔루션즈는 ‘웨이고’란

새로운 택시 서비스를 선보이고

기자 간담회를 열었는데요.

 

요즘 벤처 업계를 넘어 

국내에서 가장 핫한 이슈 중 하나인만큼

취재 열기가 매우 뜨거웠습니다.

 

(사진=아웃스탠딩)

 

웬만한 국내 언론사는 다 왔다고

봐도 될 정도였죠.

 

이제 떠나시는 분이지만

국토교통부 장관님이 오셔서

직접 시승도 해보시고

 

‘다른 규제도 빨리 풀겠다’는 덕담도

하고 갔습니다.

추가로 체험을 하려면 가입 및 로그인해주세요.
무제한으로 이용하고 싶다면 프리미엄 결제해주세요.

0

댓글 남기기

기사 저장하기
최준호 기자

최준호 기자

아웃스탠딩 최준호 기자입니다.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