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너스

대주주 지위를 두 번이나 되찾은, 방준혁 의장의 정치력

넷마블의 방준혁 의장은 다른 경영자가 갖지 못한, 독보적인 경험을 하나 갖고 있습니다.   지분매각(Exit)을 했음에도 […]

작성자
최용식 기자

최용식 기자